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월화목금 08:30 ~ 17:40
  • 수요일 08:30 ~ 12:00
  • 토요일 08:30 ~ 12:00
  • 점심시간 12:00 ~ 13:45

공휴일/일요일:휴진

전화상담문의

  • 건강정보
  • 건강강좌

건강강좌


소금 섭취 줄여야 하는 심장병 환자, 오히려 권고치 2배 이상 섭취해
미국 피에몬테 아테네 지역병원 연구팀, NHANES 자료 분석심장병 환자, 일일 권장 나트륨 섭취량의 두 배 이상 섭취심장병 환자 10명 중 1명만이 나트륨 섭취 지침 준수심장병 환자의 89%가 일일 권장 나트륨 섭취량을 초과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 연구 결과(The Impact of Income to Poverty Ratio on Sodium Intake among Adults with Cardiovascular Disease, 소득과 빈곤 비율이 심혈관 질환을 가진 성인의 나트륨 섭취에 미치는 영향)는 ‘미국심장학회 연례 과학 세션(American College of Cardiology’s Annual Scientific Session)’에서 최근 발표됐다.

심장병 환자의 89%가 일일 권장 나트륨 섭추량을 초과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ㅣ출처: 미드저니미국 피에몬테 아테네 지역병원(Piedmont Athens Regional Hospital) 엘시 코조(Elsie Kodjoe) 교수 연구팀은 2009~2018년 국립보건영양조사(NHANES)에 참여한 심장마비, 뇌졸중, 심부전, 관상동맥질환, 협심증 등을 진단받은 환자 3,100여 명의 데이터를 분석해 심장병 환자의 평균 나트륨 섭취량을 추정했다. 참가자들은 설문지를 통해 24시간 동안 섭취한 것을 기재하였고, 이를 기반으로 연구진은 참가자의 나트륨 섭취량을 추정했다. 분석 결과, 심장병 환자의 하루 평균 나트륨 섭취량이 3,096mg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미국심장학회(ACC)는 심혈관 질환자의 경우 하루 나트륨 섭취량을 1,500mg으로 제한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참가자의 89%가 일일 권장 나트륨 섭취량보다 많이 섭취하고 있으며, 평균적으로 참가자들은 이보다 두 배 이상 섭취하고 있음이 밝혀졌다. 코조 박사는 “심혈관 질환자가 일반 인구에 비해 나트륨 섭취량을 크게 제한하지 않고 권장량의 두 배 이상을 섭취하고 있다”라며, “환자가 식이 지침을 더 쉽게 준수할 수 있도록 일반 대중이 식이 나트륨 수치를 추정하거나 섭취 음식의 나트륨 함량을 줄이는 방안을 찾아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전글 : 수면 시간 부족하면, 제2형 당뇨병 발병 위험 높아진다
다음글 : 전략적으로 굶는다, ‘간헐적 단식’의 효과는?